당원가입
당비납부
페이스북
밴드

미래통합당 경기도당

  • 홈페이지
  • 로그인
당원가입안내 바로가기당원납부안내 바로가기주요일정 바로가기

Home > 미디어 > 국민의힘 주요뉴스

제목 왜 통일부가 실패했는지 알겠다 [배준영 대변인 논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1-05 15:16:49
우리 대북관계가 왜 무너졌는지 이제 제대로 알게 되었다. 
이인영 장관이 신년사를 통해 솔직히 말씀해 주셨다.  

우리 남북관계는 이제 공상과학영화 수준으로 현실에서 멀어진 것이었다. 
“우주의 기운이 강력하게 집중되는데, (중략) ‘대전환의 시간’이 우리 앞에 열리고 있다.”라고 말씀하셨다. 

‘9개의 세계가 일렬로 정렬할 때’를 기다린다고 하려면, 차라리 이제 통일부는 손을 놨다고 말씀하시라. 정부의 업무가 이제 심령술 수준으로 전락했다. 창피하다.  

장관은 9개의 세계를 다 열거하지 못했는데, 9개의 세계, 아니 현상을 알려주겠다. 

1. 북한에 의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사건 
2. 해수부 공무원의 북한에 의한 사살 및 시체 유기 사건 
3. 김여정의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도 넘은 말 폭탄 - “철면피”, “비굴”, “역스럽다”
4. 대북전단살포 금지법
5. 북한인권재단 이사 불임명
6. 북한인권대사 불임명
7.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공동제안국 불참
8. 사과없는 황강댐 무단 방류
9. 연례행사 처럼 반복되는 미사일 도발 

통일부와 정부는 이렇게 9개의 상황을 자초해서 남북한 ‘블랙홀의 시대'를 열었다.
 
억겁을 기다려 봐라. 그런 자세로는 ‘대전환의 시대’는 결코 열리지 않는다.  

2021. 1. 5
국민의힘 대변인 배 준 영





이전글 어차피 법무부 장관은 박범계? [박기녕 부대변인 논평]
다음글 국민은 무법부(無法部) 장관을 원치 않는다 [김예령 대변인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