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가입
당비납부
온라인당원가입

미래통합당 경기도당

  • 홈페이지
  • 로그인
당원가입안내 바로가기당원납부안내 바로가기주요일정 바로가기

Home > 미디어 > 국민의힘 주요뉴스

제목 혁신위원장 할아버지가 와도 지금의 민주당은 답이 없다. [국민의힘 강민국 수석대변인 논평]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3-06-16 10:06:25

'이래경 사태' 열흘 만에 민주당이 김은경 외대 교수를 혁신기구의 새 수장으로 발표했다.

 

하지만 이미 민주당은 혁신을 말할 자격조차 상실했기에, 아무런 감흥도 기대도 없는 발표다.

 

돈봉투 전당대회, 김남국 게이트, 온갖 성추문에 이어 망언으로 점철된 이래경 사태를 겪고서도,

 

민주당은 중국 대사를 만나 굴욕외교를 선보이고, 자신들만의 방탄으로 윤관석, 이성만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을 부결시키며 국익과 국민을 저버렸다.

 

집이 무너진 것도 모자라 이미 다 타버려 잿더미밖에 남지 않았는데, 혁신위원장 할아버지가 온다고 한들 무엇을 재건할 수 있단 말인가.

 

게다가 '친명', '비명' 운운하며 이 와중에도 공천 눈치 싸움을 하는 서슬 퍼런 민주당 의원들 사이에서,

 

아무런 권한 없는 허울뿐인 '전권' 혁신위원장이 무슨 역할을 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그저 몇 달 활동하다가 보고서 하나 내고 끝낼 것임이 분명하다.

 

지금 민주당이 혁신기구가 없어서 혁신을 못하는 것인가. 그동안 민주당이 제대로 된 혁신위원장이 없어서 국민의 외면을 받나.

 

진단이 잘못됐으니 치료법이 제대로 될 리 만무하다.

 

선전선동. 가짜뉴스. 방탄. 내로남불. 지금 민주당 자체의 문제를 외면하는 한, 누가 와도 답은 없다.

 


2023. 6. 15.


국민의힘 수석대변인 강 민 국




이전글 김기현 당 대표 취임 100일 비전 발표 및 기자회견 주요내용 [보도자료]
다음글 교사 7만 명에게 ‘후쿠시마 오염수’ 메일 뿌린 전교조, 정치선동 앞장서는 ‘민주당...